If you're seeing this message, it means we're having trouble loading external resources on our website.

웹 필터가 올바르게 작동하지 않으면 도메인 *. kastatic.org*.kasandbox.org이 차단되어 있는지 확인하세요.

주요 내용
현재 시간:0:00전체 재생 길이:3:57

동영상 대본

전 Kristen Lester고 픽사의 스토리보드 작가에요 오늘은 스토리의 구조에 대해 얘기해볼 거예요 우리가 스토리를 체계화하고 전달하는 방식에 대해서요 시작하기 전에 앞서 혹시 여러분은 디스코 클럽에 간 버섯에 대한 농담 들어본 있나요? 디스코 클럽에 들어간 버섯이 어느 여자에게 가서 춤추지 않겠냐고 물어보죠 그 여자는 버섯이라서 싫다고 말해요 그래서 버섯은 다른 여자에게 다시 물어봐요 마찬가지도 싫다고 답하죠 계속 다른 여자들에게 가보지만 거절만 당해요 아무도 버섯과 춤추고 싶어하지 않아요 마침내 버섯은 바텐더에게 가서 당황한 말투로 이야기하죠 이해가 안간다 왜 아무도 나와 춤추고 싶어하지 않을까 난 재밌는 친구인데... 이 농담에도 구조가 있어요 오프닝이 있고 중간에 빌드업이 있고 펀치라인으로 장식되는 엔딩이 있죠 이 농담을 재미있게 만드는 데는 구조의 역할이 커요 구조는 다음 질문에 대한 답이 될 수 있어요 관객들에게 무엇을 언제 알려주고 싶은가요? 잘못된 순서는 보시다시피 큰 문제를 일으킬 수 있어요 저기, 내 농담 한번 들어볼래? 그러니까, 재밌는 친구가 있었는데 이런, 오프닝을 망쳐버렸어 저기, 내 농담 들어볼래? 그러니까, 디스코 클럽에 간 버섯이 있었는데 거기 바텐더가 있는 거야 아, 이런 중간을 망쳐버렸어 저기, 내 농담 한번 들어볼래? 디스코 클럽에 간 버섯이 있었는데 댄스 플로어에 여자들이 엄청 많았어 버섯이 춤추겠냐고 묻자 그들이 좋다고 대답해 아, 이런 갈등이 없이는 농담도 없어요 봐요, 구조는 아주 중요해요 구조가 재미있는 농담에 중요한 역할을 하듯이 영화를 만드는 데도 필수적이에요 관객에게 감정적인 임팩트를 주려면 말이죠 아주 좋은 예시가 여기 있네요 Nemo! Finding Nemo의 초창기 버전들은 최종 영화와는 전혀 다른 스토리 구조를 가지고 있었어요 감독은 Nemo의 부모님이 아이를 갖기 전 그들의 인생을 보여주는 회상 장면들을 영화 중간중간에 넣고 싶어했죠 그래서 관객들이 그들의 첫만남을 보고 안녕하세요 사랑에 빠지고 마침내 같은 집으로 이사하는 것을 영화 중간중간의 짧은 장면들을 통해 볼 수 있게요 여보, 너무 아름다워요 Marlin과 Nemo의 주요 스토리와 그들의 모험은 지금과 거의 비슷했죠 하지만 회상 장면 구조를 사용하면 영화 마지막에 다다를 때까지 말린의 아내, Coral과 그녀의 알들이 조심해, Coral! 모두 꼬치고기에게 잡아먹힌다는 것을 관객들이 모르게 되죠 이 구조를 가진 영화를 보여줄 때 큰 문제가 있었는데 그건 바로 관객들이 Marlin을 싫어한다는 거였죠 스토리 구조를 살펴보면서 스토리 팀은 깨달았어요 이런 구조를 사용하면 왜 Marlin이 아들에게 이렇게 행동하는지 관객들은 영화가 끝날 때까지 모르게 된다는 걸요 그래서 영화는 재편집되었고 거의 모든 회상씬은 제거되었죠 Coral과 Marlin의 집이 꼬치고기에게 공격당해 Nemo를 제외한 모든 알들과 Coral이 죽는 장면만 빼고요 이 장면도 영화 시작 부분으로 옮겨졌어요 약속해 너만은 내가 반드시 지켜줄 거야 스토리 구조의 이러한 변화는 Marlin에 대한 관객들의 감정을 바꿔놓았죠 관객들은 처음부터 Marlin이 얼마나 많은 것을 잃었고 그런 그가 Nemo를 뒤쫓아가는데 얼마나 큰 용기가 필요했을지 알았죠 그래서 관객들은 Marlin을 사랑하게 됐어요 Finding Nemo 같은 경우에 문제를 찾으려면 스토리 구조를 재편성해야 했죠 물론 영화들은 모두 다르고 스토리 구조의 문제 역시 다르죠 이 수업에서는 픽사에서 우리가 스토리 구조에 접근하는 다양한 방식을 고려해보고 스토리 구조를 짜기 위한 여러 접근 방식을 여러분이 직접 해 볼 수 있을 거예요 버섯 농담을 회상 장면을 통해 얘기했다면 더 재밌었을까요? 아마 아니었겠죠